티스토리 뷰

출출할 때 생각나는 행복한 맛!

푸짐한 '잔치국수' 한 그릇


가끔씩 구수한 맛이 일품인 '엄마가 해주시던 잔치국수 한 그릇'이 간절해질 때가 있습니다. 잘게 썬 김치와 호박, 김가루 정도가 올라간 단출한 엄마의 잔치국수, 그 깊은 맛을 떠올려봅니다. 비록 그 맛을 흉내 내지는 못하지만 이제 저도 저만의 레시피로 잔치국수를 만들어 먹고 있답니다. 오늘은 '시원한 육수에 푸짐한 고명 얹은 잔치국수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재료 소개    ※ 계량은 밥 수저 기준

 다시 멸치, 다시마, 청양고추, 파뿌리

② 국수(중면) 2인분 정도

③ 계란 2개, 양파 1/4개, 당근 1/4, 애호박 1/3개, 청양고추 1~2개, 대파 1개, 김치

④ 국간장 1T, 소금 1T, 김가루, 깨소금



   요리 ①     멸치육수 끓이기

 물 5컵 정도에 멸치, 다시마, 대파 뿌리, 청양 고추를 넣고 10분 정도 끓여줍니다.

 건더기를 걸러낸 뒤 대파 1/2을 송송 썰어 넣고 불을 줄여줍니다.

 국간장 1T, 소금 1T를 넣어 간을 하고 2~3분 정도 끓이다가 불을 끕니다.



   요리      국수 삶기(2인분)

물이 끓이고 중면 두 줌 정도를 퍼뜨려 넣고 저어줍니다. 끓어오르면 머그컵에 물을 반 정도 담아 국수가 적을 때는 한번, 양이 많을 때에는 두 번 물을 붓고 끓어오를 때까지 끓여줍니다. 삶아진 국수는 빠르게 찬물에 담가줘야 탱글 거려요. 전분기가 남아있지 않도록 잘 헹궈준 뒤 물기를 빼주세요.




   요리      고명 준비하기

① 양파, 호박, 당근은 채 썰어준 뒤 기름을 두른 팬에 소금을 조금 넣고 볶아줍니다.

 대파청양고추는 쏭쏭 썰어줍니다.

 계란은 흰자와 노른자를 나누어 소금을 넣고 얇게 지단을 부쳐 채 썰어줍니다.

김치를 잘게 다져 준비하고 김가루나 조미김을 잘게 썰어 준비합니다.




   요리      그릇에 담고 고명 올려내기

국수를 먹을 만큼 담고 육수를 부어준 뒤, 준비한 고명을 푸짐하게 올려주세요. 매콤하게 먹으려면 청양고추도 많이 올려줍니다. 깨소금(없어서 깨로 대신해요)도 뿌려주세요.




   요리 완성      '푸짐한 잔치국수' 만들기

칼칼하고 시원한 육수에 고명을 가득 올린 푸짐하고 맛있는 잔치국수가 만들어졌어요.



고소한 고명과 김가루, 새콤한 김치가 들어가 국수와 같이 먹으면 아주 맛나요. 진한 육수에 청양고추가 들어가 칼칼해진 따끈한 국물이 아주 일품입니다. 가끔 사두는 중면은 콩국수 해먹을 때 참 좋아요. 중면으로 잔치국수를 만드니 소면보다 조금 더 쫄깃한 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또 고명이 푸짐해서 국수와 함께 씹으면 다양한 식감을 느낄 수 있어요. 마무리로 그릇을 들고 국물까지 흡입해주면 뱃속까지 시원하고 개운해져요.



출출할 때 조금만 부지런을 떨면 푸짐하고 따끈한 행복 한 그릇을 맛볼 수 있지요. 잔치국수 한 그릇이 간절하시다면 한 번 맛있게 요리해보세요. 지금까지 '시원한 육수에 푸짐한 고명 얹은 잔치국수 레시피'였습니다! 그럼 오늘도 알찬 하루 보내세요! ^^




댓글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